부러운 조합 ㅏ고냥고냥


                                                       냥이와 이쁜 가방(수제!).jpg


         부러운 조합이다.  귀여운 냥이와  이쁜가방(을 만들수 있는 손재주).

         사진은 전에 잠깐 돌봐줬었던 순이와, 그 순이의 주인이 만든 가방.  
 
        



                                                         순이 눈이 이뻐서 훔쳐온 사진.jpg


                                                        자수배우기전에 넣은거라 허접하다는데... 어디가!??


순이의 주인은 내 오랜 친구로,  퀼트도 하고있다. (워낙 여러가지를 할줄 아는 친구라 `이젠 퀼트까지??' 란게 내심정.)

그중에 특히 맘에 든 가방이다. 물론 순이와의 투샷에 꽂힌 것도 있지만, 패턴이랑 색이 왠지 맘에 든다.

좀더 사각형에 가깝게 만들고, 줄을 단순하게 달면 내가 들고 다니고 싶을 정도!( 남자인데...)


                                                              집사를 노리는 매의 눈빛.jpg

                  나도 이런 매의 눈빛을 받으며, 뭔가 조물락 거리고 시푸다. 책을 읽어도 좋고...ㅜㅜ

                                                                      현시창.jpg






친구네 블로그 : http://blog.naver.com/darakbyul


덧글

  • 흑곰 2012/03/30 13:16 # 답글

    좋은 포스의 냥이로군요 ㅇㅅㅇ)b
  • bangdoll 2012/03/30 13:28 #

    직접보면 겁이 많습니다. 포스는 무신...ㅎㅎ
  • 흑곰 2012/03/30 13:44 #

    하얀데 포스 있죠 ㅇ_ㅇ)ㅋ 비록 바보라고 놀림받아도....
  • 雪影 2012/04/01 18:18 # 답글

    와~ 고양이도 예쁘지만 가방도 참 예쁘네요 +_+!
  • bangdoll 2012/04/02 19:22 #

    덕분에 맨날 부러워하고 있습니다. ^^;
    http://blog.naver.com/darakbyul

    친구네 블로그 가보시면, 만들어 놓은거 사진 많이 있어요. 구경한번 해보세요.
  • 머라하지 2012/04/20 17:30 # 답글

    ㅎㅎ이렇게 올라와 있었구나..ㅎㅎ
    그 가방 탐내는 사람이 많아서..어둠 깊숙한 곳에 숨겨두었다.
    그곳에서도 오라 뿜으면 엄니가 채가시겠지만..후후~
댓글 입력 영역